티스토리 뷰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신임 민정수석에 예상대로 김조원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사장을 임명 했으며 정태호 일자리수석 후임에도 미리 알려진 대로 고용노동비서관을 거쳐 일자리기획비서관으로 일하고 있는 황덕순 비서관이 수직 승진했다.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후임에는 홍미영 전 부평구청장과 저울질 하다 결국 김거성 전 한국투명성기구 회장을 임명하였다.

노영민 비서실장은 김거성 신임 시민사회수석에 대해서 "1999년도 시민단체인 '반부패국민연대' 창립을 주도한 이래 부패청산을 시민운동의 영역으로 만드는 데 큰 기여를 했다"며 "대한민국의 대표적 시민운동가다. 오랜기간 시민활동 통해 쌓은 경험 바탕으로 시민사회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서 우리 사회가 직면한 다양한 현안과 갈등을 원만하게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거성
1959년생, 전북 익산
교회 담임 목사
시민사회수석

학력
서울 한성고등학교
연세대 신학과
연세대 대학원 신학 석사
연세대 대학원 기독교윤리학 박사

경력
반부패국민연대 사무총장
국제투명성기구 위원·이사
부패방지위원회·국가청렴위원회 비상임위원
한국투명성기구 회장
사회복지법인 송죽원 대표이사

 

댓글
댓글쓰기 폼